도시미래신문

이 기사를 공유

닫기
  • 페이스북으로 공유
  • 트위터로 공유
  • 카카오톡으로 공유
  • 카카오스토리로 공유
  • 밴드로 공유
▲고양 창릉 지구 조감도<출처: 국토부>

3기 신도시 고양창릉과 부천대장 지구의 도시기본구상을 마련하는 국제공모가 진행된다. 

LH는 고양창릉, 부천대장 2개 지구를 대상으로 ‘3기 신도시 기본구상 및 입체적 도시공간계획 국제공모’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.

▲지구 개요<출처: 국토부>

이번 공모는 ‘더불어 발전하는 공존과 상생의 공생도시’라는 주제로 고양창릉, 부천대장 지구를 친환경·일자리·교통친화 등 미래상에 부합하는 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. 

다양한 아이디어 수렴을 위해 해외업체도 참가하는 국제공모로 진행된다. 많은 건축·도시 전문업체의 참여를 유도하고 속도감 있는 도시조성을 위해 ‘첫마을 시범사업 계획’을 포함하는 등 공모 범위와 당선자 혜택을 대폭 확대한 것이 특징이다.

선정기준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지구별 최대 4건의 입상작을 선정하며, 최우수작 당선자에게는 ‘입체적 도시공간계획 용역’ 및 ‘첫마을 시범단지 설계 용역’의 우선협상권을 부여한다. 또 총괄계획가(Master Planner) 지위도 부여해 지구계획 수립 시 도시, 환경 등 타 분야 총괄계획가와 함께 사업에 참여하는 기회도 주어진다. 이번 공모는 오는 23일 현장설명회를 거쳐 8월말 선정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. 

공모 관련 자세한 내용은 3기 신도시 공모관리 홈페이지(3rd.lhurbandesign.org)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정운섭 LH 신도시사업처장은 “우수한 자연·문화자원을 지닌 고양창릉과 부천대장 지구를 주변 지역과 상생하는 세계적 수준의 도시로 조성할 계획”이라며 “친환경 도시, 일자리가 충분한 도시, 교통이 편리한 도시 등 국민에게 사랑받는 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밝혔다.


serrrrr@urban114.com

<무단전재 및 배포금지. 본 기사의 저작권은 <도시미래>에 있습니다.>

좋아요버튼 0 싫어요버튼 0

공유하기 버튼

이 기사를 공유

닫기
  • 페이스북으로 공유
  • 트위터로 공유
  • 카카오톡으로 공유
  • 카카오스토리로 공유
  • 밴드로 공유